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남원시, 치매가족까지 보살핀다.
상태바
남원시, 치매가족까지 보살핀다.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6.1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매환자가족 ‘어울림’ 추진… 30일까지 참여자 모집

남원시가 치매예방과 치료를 넘어서서 치매환자가족까지 보살필 계획이다.

15일 시 보건소는 다음 달부터 치매환자가족을 대상으로 ‘어울림’ 자조모임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자조모임 ‘어울림’은 전북광역치매센터에서 개발 보급한 치매가족자조모임 가이드북을 활용, 집단상담 형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 프로그램은 각 회기별로 평균 90분동안 집단상담활동에 따라 스트레스 대처활동 및 심리치유활동, 의사소통 및 대인관계 훈련, 자아존중감 향상 활동, 치매환자 돌봄 역량 강화 활동 등 다양한 기법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치매환자가족들은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사회적 고립 방지는 물론, 서로 정서 및 정보 교류를 함으로써 부양부담의 스트레스를 경감시킬 기회가 될 것이다.

한편 남원시 보건소는 오는 7월 9일부터 7월 30일까지(4회기) 매주 목요일 오후 2시에 남원시 치매안심센터 1층 프로그램실에서 어울림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