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도내 초등학생들, 전북에서 키운 신선한 과일간식 먹는다
상태바
도내 초등학생들, 전북에서 키운 신선한 과일간식 먹는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4.04.1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특별자치도가 도내 초등학생들에게 지역에서 재배된 건강하고 안전한 과일을 선물하기로 했다.

15일 도는 진안군과 무주군, 장수군 관내 30개 초교를 시작으로 도내  379개 초교에서 방과 후 돌봄교실을 이용하는 1만 3300여명 학생을 대상으로 과일 간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도가 자체 예산을 꾸려 추진하는 것으로 올해엔 31회 과일 간식이 공급될 예정이다.

등교 제한과 같은 상황에 대비해 공급 방식도 다양화 했다. 학생들은 간식꾸러미나 택배를 활용할 수 있으며, 저학년의 경우 섭취량을 고려한 최소 공급량인 1인당 150g 내외를 지키는 등 학교 현장의 요청을 적극 반영했다.

학생들에게 제공되는 간식은 친환경 또는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을 받은 과일로 구성되며, 세척·절단 등의 과정은 식품안전관리기준(HACCP) 인증 시설에서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관리돼 공급된다.

도는 학부모와 교사의 높아진 식품 안전·위생관리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반기별로 시·군과 합동으로 현장점검 등을 실시해 공급 관리를 철저히 할 계획이다.

또한 과일 간식 지원을 통해 돌봄교실에 제공하는 빵, 과자 등의 간식을 신선한 과일로 대체해 아동의 영양불균형 해소와 바람직한 식습관 형성으로 건강증진에 기여하는 한편 도내 과일 소비기반 확대도 도모하는 등 일석이조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최재용 도 농생명축산식품국장은 "전북자치도의 미래를 책임질 학생들의 건강과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수 농가들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과일 간식 지원을 추진하게 됐다"며 "맛 좋고 품질 좋은 지역 과일을 지원해 학생 영양 개선과 농가소득 증대를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