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1 15:37 (화)
익산금마저수지에서 수달 3마리 발견
상태바
익산금마저수지에서 수달 3마리 발견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4.04.1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연기념물이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인 수달이 익산 금마저수지를 중심으로 한 '서동생태관광지'에서 포착됐다.

15일 익산시에 따르면 자녀와 함께 생태학습활동을 하던 한 시민이 금마저수지에서 수달을 발견하고, 촬영한 영상을 익산시에 제보했다.

영상에는 저수지 물가에서 빠른 속도로 움직이고 있는 수달 3마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수달은 족제비와 비슷하지만 훨씬 더 크고 수중생활에 적합한 신체 구조를 가지고 있다. 낮에는 보금자리에서 쉬고 밤에 활동하며, 위험 상태에 놓이면 물속으로 잠복하는 습성이 있다.

이런 특성으로 외부에서는 쉽게 만나볼 수 없는 희귀 동물이며, 198211월 전국 일원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됐고, 20127월에는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으로 지정돼 보호받고 있다.

지역생태연구가 유칠선 박사는 "수달은 깨끗한 물과 먹이가 있는 곳에서만 서식하는 민감한 동물"이라며 "금마저수지가 풍부한 먹이와 안전하게 활동할 수 있는 서식지로 변모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지표"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서동생태관광지의 자연환경을 보호하고 생태계 안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휴식공간이자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생태교육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포럼 2024: 생존을 넘어 번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