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6 17:36 (일)
한 총리·대통령실 참모진 사의 표명···“총선 참패 책임”
상태바
한 총리·대통령실 참모진 사의 표명···“총선 참패 책임”
  • 이용 기자
  • 승인 2024.04.11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尹, “국민의 뜻을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겠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여당인 국민의힘과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가 더불어민주당과 그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에 참패함에 따라 한덕수 국무총리와 이관섭 대통령실 비서실장을 비롯한 고위 참모진이 윤석열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다.

11일 이관섭 비서실장은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이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국민의 뜻을 받들자면 국정을 쇄신하는 게 당연하고 국정 쇄신한다는 것은 인적 쇄신이 선행돼야 한다”라며 “비서실의 저를 포함한 정책실장과 모든 수석이 윤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시했다”라고 밝혔다.

대통령실 관계자에 따르면 한 총리는 윤 대통령을 만나 구두로 사의를 표명했다. 이에 따라 의대 정원 확대 등 보건의료 위기 대응에도 변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앞서 전부는 지난 2월 23일 보건의료 위기경보 단계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상향하고 국무총리가 주재하는 중앙안전대책본부에서 이를 관장하도록 한 바 있다.

한편 이번 총선 패배로 윤석열 정부의 국정운영에도 차질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정치권에서는 정부 정책 추진을 위해 더불어민주당 등 야당의 협조가 불가피한 만큼 정국이 불투명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서울=이용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