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7 01:30 (월)
전북대, 무주군 임대형 스마트팜 단지 조성 힘 보탠다
상태바
전북대, 무주군 임대형 스마트팜 단지 조성 힘 보탠다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4.1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무주군, ㈜무주스마트팜, 에이치와이엔이(주) 등과 협약 체결
특용 작물 재배, AI 기반 스마트팜 운영 공동 연구개발 등 협력

무주군이 청년농업인 유치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임대형 스마트팜 단지 조성사업에 전북대학교가 힘을 보태기로 했다.

9일 오는 전북대와 무주군, 농업회사법인 (주)무주스마트팜, 에이치와이엔이(주) 등은 이 사업의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함께 체결했다.

무주군은 최근 지역 사회의 이슈인 농업인구 고령화와 기후변화로 인해 급변하는 농업 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스마트팜 시범단지 조성을 추진하고 있으며, 전북대 산학협력단을 통한 스마트팜 활성화 관련 용역시행 등 중장기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협약기관들은 특용 작물 재배 및 병충해 예방법 관련 산학 공동 연구개발, AI 기반 스마트팜 운영 프로그램 공동연구개발 등을 협력할 예정이다.

특히 농업회사법인 ㈜무주스마트팜은 지난해에도 전북대 농생물학과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스마트팜 단지 조성을 위한 작물 재배 기술과 종자 개선 관련 R&D 사업 추진하고 있고, 에이치와이엔이(주)는 탄소배출 저감의 핵심 기술인 에너지 자립화 분야에서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양오봉 총장은 “우리 전북대는 글로컬대학30 사업을 통해 대학을 중심으로 산업체와 도시의 역량을 결집해 신기술 개발과 고용 창출의 선순환 구조를 이끄는 JUIC(대학-산업 도시) Triangle을 지역과의 상생 발전을 모색하고 있다”라며 “이번 협력을 통해 무주군 스마트팜 구축을 성공모델로 이끌어 지역 내 첨단 기술 연구 도시 육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