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4 17:50 (금)
전북은행, 부안군 희망더드림 특례보증 28억원 규모 금융지원 
상태바
전북은행, 부안군 희망더드림 특례보증 28억원 규모 금융지원 
  • 김종일 기자
  • 승인 2024.04.08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소재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애로 해소와 솝 촉진을 위해 특별출연
-업체당 운전자금 최대 1억1,000만원, 대출기간은 최대 8년이며 중도상환수수료 무

전북은행은 부안군 소재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부안군 및 전북신용보증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8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북은행은 고금리, 고환율, 고물가 및 저성장의 경제 위기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안군 소개 소기업·소상공인들을 지원하고자 1억원을 특별 출연했으며 총 28억원 규모의 ‘희망더드림 특례보증대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상담 접수는 오는 11일부터이며 지원 대상은 부안군에 소재하고 있는 소기업·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운전자금 최대 1억1,000만원까지 지원한다.

대출 기간은 최대 8년으로 중도상환수수료는 없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희망더드림 특례보증사업은 지난해 전주시와 진안군에 이어 올해 부안군을 비롯해 도내 각 시·군들과도 특례보증 협약을 추진 중에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을 대표하는 금융기관으로서 금융으로 더 따뜻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전북은행 고객센터(1588-4477)에 문의하면 된다. /김종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들리지도, 닿지도 않는 키오스크...장애인 배려 절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