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1 16:53 (화)
전북소방, 찾아가는 긴급구조 통제단 컨설팅 나서
상태바
전북소방, 찾아가는 긴급구조 통제단 컨설팅 나서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4.02.18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본부장 주낙동)는 긴급구조통제단 운영 컨설팅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소방청과 전북특별자치도소방본부 주관으로 실시한 이번 컨설팅은 현장 지휘관의 개념 이해와 인식 전환을 위해 지난 14일부터 3일간 일선 소방관서 현장지휘관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또 재난 초기 즉각적인 대응을 위해 현장지휘체계를 확립하고 긴급구조통제단의 활동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수행토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긴급구조통제단은 재난이 발생할 우려가 현저하거나 재난이 발생했을 때 긴급구조기관과 긴급구조지원기관이 행하는 인명구조, 응급처치, 그 밖에 필요한 모든 긴급한 조치를 총괄·조정 및 지휘하는 조직이다.

교육의 내용은 △대응 단계와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분리 운영 기준 △재난 대응 활동 시 긴급구조통제단장의 실질적 권한·책임, 기능과 역할로, 현장 지휘관의 개념을 이해하는 데에 중점을 뒀다.

특히 재난 발생 초기부터 신속·최대·최고 대응을 원칙으로 순차적으로 상향하던 소방 대응 단계를 현장지휘관의 판단에 따라 최고단계인 대응 3단계도 즉시 발령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현장대응력을 강화하는 내용을 담았다.

권기현 119대응과장은 “이번 컨설팅을 통해 현장지휘관이 대형 재난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이 향상됐기를 기대한다”며 “도민의 생명·재산 보호를 위해 재난 발생 초기 단계부터 신속한 대응 단계를 발령하고, 긴급구조통제단을 적절히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
  • 전주국제영화제 ‘전주포럼 2024: 생존을 넘어 번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