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09:33 (월)
LS MnM㈜, 새만금산단에 1조1,600억원 투자협약 채결
상태바
LS MnM㈜, 새만금산단에 1조1,600억원 투자협약 채결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3.11.29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차전지용 고순도 금속화합물 제조시설 건립

군산시와 전북도, 새만금개발청, 한국농어촌공사는 29LS MnM과 이차전지용 고순도 금속화합물 제조시설 건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 김관영 전북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도석구 LS MnM 대표이사, 구동휘 LS MnM COO 등이 참석했다.

 

LS MnM은 금속추출 및 정제분야에서 세계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LS그룹의 핵심 계열사다.

 

오는 2026년 상반기 새만금산단 5공구에 공장을 착공해 전기차 80만대에 공급할 수 있는 황산니켈 4만톤을 생산할 계획으로 총 투자금액은 11,600억원이고, 298명의 신규인력을 채용할 예정이다.

 

지난 8LS그룹은 새만금산단에 총 18,402억원 규모의 투자를 약속했다.

 

먼저, 1단계 투자로 LS엘앤에프 배터리솔루션과 투자협약을 체결했으며, 2단계 투자협약은 연내 체결하기로 협약한 바 있다.

 

이번 투자협약은 LS그룹의 새만금산단 2단계 투자로 당초보다 3,690억원이 증가한 11,600억원 규모다.

 

이로써 LS그룹 이차전지 소재분야의 새만금산단 투자액은 총 22,093억원이 됐으며, 군산 새만금은 제조업분야 역대 최대 규모의 투자유치 성과를 거뒀다.

 

또한 이번 새만금에 투자 예정인 콤플렉스 공장은 LS MnM 기술연구소가 개발한 자체 기술을 적용하고, 그룹 계열사인 LS엘앤에프 배터리솔루션의 전구체 공정과 연결해 생산 효율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강임준 시장은 “LS MnM이 이차전지 소재의 국산화를 통한 안정적이고 독자적인 공급망을 구축한다는 점에서 의미있는 투자라고 생각한다새만금의 이차전지 산업발전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군산지역의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