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5 19:07 (화)
부안군립농악단, 제31회 임방울국악제 농악부문 "대상"
상태바
부안군립농악단, 제31회 임방울국악제 농악부문 "대상"
  • 이헌치 기자
  • 승인 2023.09.19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풍년. 풍어 마음 담은 판굿 등 다채로운 공연 높은 평가

부안군립농악단(단장 이정석 부안군 부군수, 부단장 홍석렬)은 지난 17일 광주 5·18민주광장에서 열린 제31회 임방울국악제에 출전해 농악부문 총 10개 팀 중 전국 1위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국악계 최고 권위와 역사를 자랑하는 임방울국악제는 올해 31회째로 국악분야 최고의 등용문으로 유능한 국악예술인 발굴과 한국을 대표하는 민족예술의 전통성을 전수하는 국악대회로 일반부에서는 농악, 판소리, 기악 등을 포함해 총 8개 부문에서 경쟁했다.

농악부문은 경기, 충청,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우수한 실력의 팀들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맘껏 뽐내며 농악 연주 실력을 겨뤘다.

부안군립농악단은 2016년 창단해 부안농악의 역사와 정체성을 토대로 군민의 정서 함양과 전통 농악을 보전 계승하기 위해 활동해오고 있다.

부안군립농악단의 이번 공연은 부안의 풍년과 풍어의 마음을 가득 담은 흥겨운 부안농악 판굿을 비롯해 고깔소고 놀이, 부포놀이 등 부안농악만의 색깔을 담아낸 다채롭고 흥겨운 공연으로 평가됐다.

부안=이헌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
  • 금연스틱 새로운 혁신 ! 비타민담배 비타센스 대용량 기가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