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6 17:36 (일)
제17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 개막...17일까지
상태바
제17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 개막...17일까지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3.09.14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7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가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의 대장정에 나섰다.

‘색에 반하고 맛에 취한다’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축제는 바가지요금, 일회용품 없는 축제로 진행된다.

축제 첫날인 14일은 장수 생활문화 예술동호회 음악회를 시작으로 오사토의 달인을 찾아라, 심용환 역사학자의 토크콘서트 등이 펼쳐졌다.

또한 이날 오후 6시부터는 장수가야문화제가 개최돼 장수군 향토문화유산 무형문화제 제1호인 장수깃절놀이를 시작으로 ▲스트릿댄스 ▲장수가야프로젝트 앙상블 ▲창작무극 지무단 ▲번암면 지역아동센터 파랑새중창단 ▲김나니 밴드 공연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열렸다.

제17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는 오는 17일까지 장수 의암공원과 누리파크 일대에서 진행되며 2일차인 15일에는 ▲한누리악단 공연 ▲레드푸드를 찾아라 ▲개막식 ▲레드콘서트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16일~17일에는 깃놀절이와 레드푸드를 찾아라, 토마토 속 황금반지를 찾아라, 레드 음악캠프, 레드 트로트페스티벌 등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최훈식 군수는 “제17회 장수 한우랑 사과랑 축제가 4일간의 대장정을 시작했다”며, “축제장을 찾아주신 방문객들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실 수 있도록 축제가 끝나는 마지막 날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삼대가 함께 떠나고 싶다면, 푸꾸옥
  • 눈에 보이지 않는 학교폭력 ‘사이버 불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