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22:34 (월)
제29회 남원시민의 장 6개 부문 확정
상태바
제29회 남원시민의 장 6개 부문 확정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3.09.1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7일 남원시민의 장 심사위원회(위원장 최경식 시장)를 개최해 제29회 남원시민의 장 수상자 6개 부문 6명을 확정했다. 남원시민의 장은 향토의 명예를 드높이고 각 부문에서 지역 발전을 위해 헌신 봉사한 자에게 시민의 이름으로 주어지는 남원 최고영예의 상이다.

문화장 김주완氏는 2012년 성원고등학교 교장으로 퇴임 후 남원문화관광해설사 회장, 남원문화도시 추진위원, 춘향제전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하며 남원시 문화를 계승·발전시키는데 헌신하였으며, 특히 2018년부터 남원문화원장으로 선출되어 남원의 문화적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체육장 신희철氏는 2022년 9월부터 현재까지 남원고등학교 교장으로 재직하고 있으며, 1989년 첫 교직 생활을 시작한 후 학교체육과 지역 생활체육 활성화에 노력을 기울여 왔을 뿐만 아니라 열악한 환경에서도 전국대회 및 도민체전, 학생스포츠클럽 등 각종 대회에서 남다른 지도력과 리더십으로 남원 체육의 명예를 드높이는데 많은 기여를 했다.

효행장 한복례氏는 1970년대 어려운 가정형편에도 시부모님을 모시고 살며 당시 채무가 백미 90가마에 달하는 어려운 생활 중에도, 가정을 일으키기 위해 인내심과 성실함으로 부단히 노력해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됐다.

봉사장 최인술氏는 1994년부터 지역사회에 봉사하는 삶을 시작해 꾸준한 이웃사랑을 실천했으며 특히, 2009년부터는 남원 선원사 주지스님과 함께 ‘스님짜장봉사단’을 구성해 어려운 이웃에 대한 많은 헌신봉사의 실천으로 나눔봉사 문화 확산에 큰 공을 세웠다고 평가 얻었다.

산업노동장 변재병氏는 농업회사법인 (유)선일 대표와 향교동 발전협의회장을 역임하며 기업인이자 남원인으로서 남원 발전을 위해 노력했으며, 특히 정부양곡의 품질 고급화를 통한 양질의 쌀 공급으로 지방산업 보호 육성과 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했다.

애향장 권덕철氏는 남원시 송동면 송내리 출신으로 보건복지부 차관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을 거쳐 2020년 12월부터 2022년 5월까지 보건복지부 장관을 지냈다. 특히, 재임기간 동안 남다른 애향심으로 남원시 보건복지 분야 발전을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해 고향민의 귀감은 물론 향우들의 자긍심 고취와 고향발전에 크게 공헌했다.

한편, 남원시는 오는 10월 7일 개최될 제31회 흥부제 기념행사에 각 부문 수상자들을 초청해 남원시민의 장을 수여할 예정이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