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7 18:13 (수)
동계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준공식
상태바
동계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준공식
  • 손충호 기자
  • 승인 2021.09.14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군이 지난 14일 동계면민들의 숙원인 동계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을 완료하고 동계면 우수저류시설에서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준공식에는 황숙주 군수를 비롯한 신용균 군의회 의장과 의원, 내&외빈과 주민 등 90여 명이 참석했다.  
 준공식은 내.외빈 소개, 국민의례, 감사패 전달, 경과보고, 축사, 테이프 커팅, 시설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동계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은 소재지의 기초생활 기반 확충을 통한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농식품부에서 추진하는 공모사업에 2014년 선정되어 총사업비 53억원이 투자됐다. 군은 2015년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2018년 세부설계를 완료하고, 2019년 본격적으로 공사에 착수해 3년여간의 공사를 거쳐 이날 준공식을 갖게 되었다. 
 총 사업비 53억원을 투자해 귀농귀촌인 택지, 가람누리길(산책로). 쉼터, 주차장 등이 조성되어 동계면민들의 주거여건 개선과 삶의 질 향상에 큰 도움을 줬다. 
 이렇다할 산책로가 없었던 동계면에 하천변을 따라 새롭게 조성된 가람누리길(산책로)이 생기면서 이제는 식사를 마친 면민들이 하나 둘씩 모여 맘 편히 걸을 수 있는 길이 생겼다. 또한 면 중심지에 조성된 매화쉼터는 주민들이 모여 오순도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친근한 공간으로 만들어졌다. 
 동계면에 들어서면 가장 먼저 마주하던 폐 건물도 말끔히 철거하고 귀농귀촌인을 위한 택지로 조성해 면 소재지내 거주를 원하던 귀농귀촌인들에게 희소식이 되고 있다. 
 아울러 면 소재지에 위치한 노후화된 상가들의 간판과 벽면을 개선해 소재지에 들어서는 관광객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황숙주 군수는 축사를 통해 “이번 사업을 통해 동계면민을 위한 다양한 시설이 조성되어 주거여건이 많이 개선됐다”면서 “앞으로도 주민들의 주거 여건과 삶의 질이 개선될 수 있도록 여러 분야에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오늘 준공식을 계기로 동계면민들이 화합하고 단결하여 동계면이 지속적으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순창=손충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10월 분양 예정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