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11 15:05 (화)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상태바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06.16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전선로와 변전소, 배전선로, 대형건설현장에 이르는 약 700여 개소의 전력설비에 대한 국가안전대진단이 7월10일까지 시행된다.

16일 한전 전북본부(본부장 이경섭)에 따르면 올해 국가안전대진단은 외부 전문가와 합동으로 전력시설에 대한 심층 진단이 시행되고, 화재취약시설과 다중이용시설 공급선로 등 핵심시설을 대상으로 열화상 진단, 드론 등 과학화장비와 기술을 적용한 특별점검을 추진 할 계획이다.

점검결과에 따라 보수·보강이 시급한 사항은 즉시 또는 조속한 시일내에 조치를 완료할 예정이며, 시설물의 구조적 결함 등으로 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시설에 대해서는 전문기관에 의뢰해 정밀 안전진단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전 관계자는 “지속적인 전력설비점검으로 정전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신속한 전력설비 복구체제를 구축해 안정적인 전력공급으로 국민이 안심하는 사회를 만드는데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전주시설공단, 한전과 전기버스용 충전설비 제공 협약 체결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