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9 19:16 (수)
정읍시, 11일 ‘제57회 동학농민혁명기념제’ 개막
상태바
정읍시, 11일 ‘제57회 동학농민혁명기념제’ 개막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4.05.07 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주최하는 제57회 동학농민혁명기념제(이하 기념제)가 동학농민혁명 국가기념일인 황토현전승일에 맞춰 오는 11일 동학농민혁명기념공원(이하 기념공원)에서 열린다.

올해 기념제 주제는 모두의 하늘을 열다이다. 동학농민혁명이 꿈꿨던 만민평등 정신과 자주독립 의지를 계승하고, 동학농민군이 최초로 승리한 역사의 현장에서 동학농민혁명의 정체성을 새롭게 수립하며 혁명 도시의 위상을 제고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특히, 올해는 동학농민혁명 130주년을 기념해 전국의 동학농민혁명 단체가 기념공원 사발통문 광장에 모여 만장 깃발을 들고 선언문을 낭독하면서 1894년 당시 농민군 승리의 함성을 외치는 한마음 한뜻으로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또한 시민, 나라풍물패, 청소년, 지역 문화예술인 511명의 행진과 플래시몹 예술 행위를 통해 기념제의 흥을 키우는 그날의 함성퍼포먼스도 진행된다.

퍼포먼스에는 이학수 시장과 함께 제3회 세계혁명도시 연대회의에 참석한 아일랜드 코크의 키아란 존 맥카시 시장과 아르헨티나 알타그라시아의 마르코스 토레스 리마 시장 등이 기념제의 성대한 개최를 응원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어린이 합창대회, 청소년 토론대회, 댄스경연대회를 통해 전 연령대가 동학농민혁명의 참된 의의를 재조명하며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모색할 방침이다.

기념제에서는 옛 말목장터를 재현해 행사장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먹거리,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하는 부스와 정읍 자생차 페스티벌도 운영된다.

또한 11일 오후 6시부터는 이찬원, 박서진, 안치환, 더카리스 등 유명가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이학수 시장은 동학농민군의 숭고한 애국애족 정신이 전 국민들에게 전달되길 바란다시는 동학농민혁명의 위대한 정신을 계승 발전시켜 세계사적 혁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