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0 (금)
전북대 박사과정 박세은 학생, 제1기 대학원 대통령 과학장학생 선발
상태바
전북대 박사과정 박세은 학생, 제1기 대학원 대통령 과학장학생 선발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4.17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월 200만원씩, 최대 4년 동안 9,600만 원의 장학금 지원
전북대학교 박사과정 대학원생 박세은씨
전북대학교 박사과정 대학원생 박세은씨

전북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에서 공부하고 있는 박세은 학생(환경에너지융합학과)이 이공계 대학원생을 미래 과학자로 육성하기 위해 올해 새로 만들어진 ‘제1기 대학원 대통령 과학장학생’으로 선발됐다.

환경에너지융합학과 박세은 박사과정생(지도교수 오주원)이

이 장학금은 지난 2022년 열렸던 ‘미래 과학자와의 대화’에서 이공계 대학원생들에게 차별화된 장학 지원 사업을 만들라는 윤석열 대통령의 뜻에 따라 올해 신설됐다. 석사과정생 50명, 박사과정생 70명 총 120명이 선발됐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석사과정 학생은 매월 150만 원, 최대 2년간 3600만 원을, 박사과정 학생은 매월 200만원, 최대 4년간 9600만 원을 지원받게 된다.

박사과정인 박세은 학생은 캐나다 캘거리대학(6개월)에서 육상 이산화탄소 누출 모니터링 연구를 수행한 것을 비롯해 미국 메사추세츠 공과대학(3개월)과 미국 로렌스버클리국립연구소(3개월)에서 육상 지열발전 부지 특성화 연구, 노르웨이 과학기술대학(3개월)과 노르웨이 지반공학연구소(4개월)에서 해양 이산화탄소 지중저장 부지특성화 및 모니터링 공동연구 등의 풍부한 현지 파견 연구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그는 또 포스코인터내셔널 산학장학생 선발, 한국자원공학회장상 수상, 한국지구물리·물리탐사학회의 학생우수논문발표상(2건) 수상, 국제 교육프로그램(제16회 IEAGHG International CCS Summer School) 수강생 선발 등의 성과를 통해 지구과학, 자원공학 분야 우수 신진연구인력으로 인정받고 있다.

박세은 학생은 “아낌없는 지원과 격려를 해주신 오주원 지도교수님과 충분한 연구역량을 축적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여러 교수님들께 감사드린다”며 “대학원 대통령장학금의 영예를 안고 더 큰 사람이 되어 사회와 국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성장해 나가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