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3 19:40 (금)
시민 가계부담 덜기 위해 ‘남원사랑상품권’ 100억원 추가 발행
상태바
시민 가계부담 덜기 위해 ‘남원사랑상품권’ 100억원 추가 발행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3.11.0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고금리,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시민들의 가계 부담 완화를 위해 10% 할인금액으로 판매하고 있는 ‘남원사랑상품권’을 100억원 가량 추가 발행한다.

8일 남원시는 올해 1,100억원 정도 발행 계획했던 ‘남원사랑상품권’이 물가 급등에 따른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 가중으로 10% 할인된 금액으로 구입 가능한 상품권의 수요가 증가되면서, 지난 10월 예산 조기 소진으로 판매 중단 상황에 놓이게 됐다.

이에 시는 어려운 경제 여건을 감안하고 당초 발행액에서 추가로 100억원을 확보하고 1,200억원으로 예산을 확대해, 시민들이 연말까지 상품권을 할인구매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예산 소진으로 상품권 할인판매를 조기 중단한 타 자치단체와는 대조적인 모습이다.

한편, ‘남원사랑상품권’가맹점 및 이용자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22년도 3,349개였던 가맹점은 현재 3,715개로 11%가 증가했으며, 이용자는 지류가 17,089명에서 27,121명으로 59% 증가, 카드 모바일은 30,534명에서 40,170명으로 32%가 증가해 ‘남원사랑상품권’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남원사랑상품권은 고금리, 고물가로 힘든 시기에 시민들의 가계 부담을 완화하고 지역경제의 주춧돌인 소상공인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지역 내 소비 촉진으로 골목상권을 살려 많은 소상공인이 살아나고 시민이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