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3-04 21:38 (월)
석정문확제 23일 부안예술회관서 개최
상태바
석정문확제 23일 부안예술회관서 개최
  • 박형민
  • 승인 2010.07.21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현대 시문학의 거장, 부안이 낳은 신석정 시인을 추모하고 문학정신을 계승, 문향의 풍토를 조성하기 위한 『제5회 석정문학제』가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부안예술회관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사)한국예총 부안지회 (지회장 김종문)가 주최하고 사)한국문인협회 부안지부 (지부장 송기옥)주관하며, 첫째날인 23일에는 기념식에 이어 문학강연 시간에는 아동문학가인 윤갑철씨가 ‘내가 본 석정’이라는 주제의 강연과 한국해외문화교류 발행 및 소설가  김우영씨가 ‘석정 시 문학과 부안 책 마을의 희망’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쳐다.
또 둘째 날 24일은 석정선생의 발자취를 따라가는 문학기행이 준비되어 참가자 45명을 선착 순 모집 중이다.
이어 셋째날에는 예술회관 로비를 비롯 야외에 석정선생의 시를 전시함으로 많은 군민들이 우리 부안의 석정시인에 대해 소중함을 발견하고 주옥같은 시를 향유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부안=홍정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호남 물갈이 바람...올드보이 정동영·유성엽 다시 복귀할까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
  • [칼럼] 울쎄라, 써마지, 차이 알고 효과적인 계획 세워야 부작용 막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