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전주씨네투어X음악 아티스트 및 상영작 공개
상태바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전주씨네투어X음악 아티스트 및 상영작 공개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4.17 1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광거점도시 전주시 X 전주국제영화제가 함께 하는 ‘전주씨네투어X음악’
함께 하는 아티스트와 아티스트가 직접 선정한 상영작 공개

오는 5월 1일 개막을 앞둔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선보일 ‘전주씨네투어X음악’의 아티스트 및 상영작이 공개됐다. ‘전주씨네투어’ 사업 중 전주씨네투어X음악은 아티스트가 직접 선정한 영화를 관람하고 토크를 곁들인 라이브 공연을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제23회 ‘Have A Nice Day'와 제24회 ’festival SUM 2023‘과 협업하는 등 전주국제영화제는 음악 프로그램에 꾸준한 애정을 보이며 매년 다채로운 공연 콘텐츠를 기획·진행해왔다. 지난해 전주씨네투어 사업의 일환이었던 ’전주영화X음악‘에서는 무성영화에 라이브 공연을 곁들이는 ’소니마주(Sonimage)' 공연을 선보이며 관객과 영화인에게 색다른 감동의 경험을 선사했었다.

왼쪽부터 ‘김오키’, ‘안녕바다’
왼쪽부터 ‘김오키’, ‘안녕바다’

올해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전주씨네투어X음악’ 프로그램은 대중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아티스트들이 대거 함께한다. 어린이날인 5월 5일에는 영화 감독으로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를 찾는 ‘김오키’와 여행 다큐멘터리에 직접 출연한 ‘안녕바다’의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2020년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올해의 음악인과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음반을 수상한 색소포니스트 김오키는 본인이 연출한 '하나, 둘, 셋 러브'와 함께 ‘전주씨네투어X음악’을 찾는다. 또, 특유의 독특한 감성의 노래들로 사랑을 받아온 ‘안녕바다’는 꿈을 찾아가는 미대륙횡단 여행 다큐멘터리 '난 그대와 바다를 가르네' 상영 후 라이브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왼쪽부터 ‘92914’, ‘김수영’, ‘요조’
왼쪽부터 ‘92914’, ‘김수영’, ‘요조’

이어 5월 6일에는 감미로운 목소리와 선율이 돋보이는 권주평, 이준기로 구성된 인디 듀오 ‘92914’와 진솔한 보컬과 기타 소리로 대중을 위로하는 ‘김수영’, 다양한 활동으로 뮤지션 외 수많은 수식어로 불리고 있는 싱어송라이터 ‘요조’의 공연이 진행된다. 

왼쪽부터 ‘윤지영’, ‘오왠’, ‘옥상달빛’
왼쪽부터 ‘윤지영’, ‘오왠’, ‘옥상달빛’

5월 7일에는 자신만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음악으로 풀어내는 싱어송라이터 ‘윤지영’과 어쿠스틱, 인디 발라드 등 장르를 뛰어넘는 ‘오왠’, 일상의 언어를 노래하며 특유의 담백한 멜로디로 사랑받는 ‘옥상달빛’이 함께한다.

공연 이외에도 아티스트가 선정한 상영작도 다채로운 라인업으로 많은 이들의 기대를 한껏 높이고 있다. 싱어송라이터 ‘오왠’은 리차드 커티스 감독의 '어바웃 타임'을 선정하면서 매 순간 사랑하는 팬들과 주변 사람에게 최선을 다해 노력할 수 있게 만들어준 영화라고 밝혔다.

이처럼 아티스트와의 토크, 라이브 공연을 즐기며 그들의 음악 신념에 영향을 준 상영작까지 관람할 수 있을 전주씨네투어X음악은 영화제를 찾는 관객과 영화인에게 더욱 깊은 여운이 있는 전주에서의 봄날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관광거점도시 전주시를 방문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전주시의 아이덴티티를 담은 한정판 굿즈를 선착순 증정할 예정이다.

전주씨네투어X음악은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 기간 중 5월 5일부터 5월 7일까지 3일간 만나볼 수 있다. 티켓(3만 3000원)은 4월 19일 11시에 전주국제영화제 홈페이지에서 예매할 수 있다.

전주씨네투어X음악 프로그램을 통해 애정하는 아티스트의 공연과 선정작을 함께 볼 수 있는 제25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오는 5월 1일에 개막해 5월 10일까지 전주 영화의거리 일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