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2 18:38 (금)
강성희 의원 "김제·부안 선거구에 삼천3동 합병 반대"
상태바
강성희 의원 "김제·부안 선거구에 삼천3동 합병 반대"
  • 윤동길 기자
  • 승인 2024.02.22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구잡이식 지역구 분할 및 억지 합병 안될일
전북 단일안 마련 위한 긴급 연석회의를 제안

진보당 전주을 강성희 의원은 22일 김제·부안 선거구에 삼천3동을 합병하는 선거구 개편안은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강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전북 국회의원 10석은 반드시 유지해야 한다"면서 "전북 정치권 일각에서 10석을 유지해야 한다는 명분 아래 마구잡이로 지역구를 분할하려는 움직임이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전주을 선거구인 삼천3동을 분할해 인구수가 부족한 김제·부안 선거구에 합병한다는 소문이 지역 정가에 돌고 있습니다"면서 "정서적으로나 생활, 경제적으로 큰 관련성을 찾기 어려운 지역과 억지로 선거구를 합병하려는 시도에 우려를 금할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오는 29일 국회 본회의에서 선거구 획정안을 마련하려면 오는 25일 이전에 전북 정치권의 단일안을 마련할 필요성이 있다면서 전북 국회의원 긴급 연석회의를 제안했다.
윤동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옥천문화연구원, 순창군 금과면 일대 ‘지역미래유산답사’
  • 전민일보배 야구대회 초대 우승 '캡틴 코리아산업'…준우승 '세아베스틸'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