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10:23 (월)
 '4년간 문화투자 100억' 지원 지자체 40곳 각축전 시작
상태바
 '4년간 문화투자 100억' 지원 지자체 40곳 각축전 시작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11.27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정부의 지방시대 4대특구 중 하나인 '문화특구'의 핵심사업인 '대한민국 문화도시 조성사업'에 선정되기 위한 지자체들의 소리없는 전쟁이 시작됐다.

문체부 사업 중에서도 전례없는 '4년간 문화투자 100억원'을 내걸고 있는 사업인 만큼 문화쪽에 강점이 있다는 지자체는 대부분 참여한 상태여서 13개 지자체에게만 주어질 기회를 전북도가 잡을 수 있을지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최근 국가 공모사업에서 줄줄이 고배를 마시고 있는 전북의 상황을 반전시킬 수 있을지도 관전 포인트로 떠올랐다.

지난 24일 전북도는 '대한민국 문화도시 조성 공모사업' 신청에 따른 서면평가 조사 결과 42개 지자체 중 40개 지자체가 서면 평가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여기에 전북이 신청한 전주시, 군산시, 부안군도 포함됐다. 

이번 문화도시는 문체부가 기존에 진행해 온 문화도시 선정과 통합되면서 당초 7개 지자체에서 6개 지자체가 더해져 더 많은 지자체가 정부의 문화정책에 발맞출 수 있게 됐다.

지방시대 탄생과 함께 구체성을 채운 문화특구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지역 고유문화를 토대로 지역 발전을 선도하게 하려는 정부의 문화육성 정책의 토대가 될 지역을 뜻한다.

문화특구는 문화 향유 프로그램 개발을 필두로 문화공간 조성, 지역문화 기반 문화콘텐츠 생산·확산을 위해 4년간 국비 100억원과 지방비 100억원이 투입된다.

그간 문화예산 자체의 파이가 작았던 것도 있지만 대부분 그마저도 하드웨어, 즉 기반시설 조성에만 쏠렸던 것에 비해 이번 문화특구는 지자체 안에서 풀어갈 수 있는 문화 내용에 투자할 수 있는 길을 열면서 지자체들의 경쟁은 그 어느때보다 치열한 분위기다.

정부는 문화도시의 2대 가치인 자유와 연대를 강화하면서 6대 추진전략과 3대 평가기준(추진방향, 효과 및 가능성, 문화를 통한 균형발전 선도 가능성), 그리고 8개 세부 평가지표를 만들어 심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전북의 경우 제5차 문화도시였던 군산을 포함해 전주와 부안이 참여해 이후 이뤄질 현장실사와 발표평가를 대응하고 있다.

현재까지 세 지자체가 추진하려는 문화산업의 윤곽은 공개되지 않았다. 이는 타 지자체도 마찬가지인 상황인데 극렬한 경쟁상황이라는 점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온전히 지자체의 역량과 지자체의 힘으로만 추진되는 사업이다보니 앵커사업 발굴부터 인근 지역과의 연계성 구축까지 모두 지자체가 개발해야 하는 상황이어서 서로의 컨셉이 공개되는 것은 정체성이 공개되는 것과 마찬가지라는게 도의 설명이다.

서면평가에 통과한 도내 지자체들의 현장실사는 오는 12월 7일 이뤄지며, 대표현장 1곳을 찾아 한시간 가량의 실사를 거쳐 질의응답시간으로 사업을 파악하게 된다.

마지막 발표평가는 세종에 위치한 문체부 대회의실에서 오는 12월 11일 열린다. 전주와 부안이 오전시간에 진행되며, 군산은 그날의 마지막 발표를 맡는다.

전북도 관계자는 "그간 전북연구원과 지자체와 함께 지역의 매력을 살리는 내용을 담아내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왔다면, 이제는 현장에서 전북이 왜 문화특구로 지정돼야 하는지에 대한 확신을 심어야 하는 과정만을 남겨두고 있다"며 "전남권의 5개 지자체와의 경쟁에서도 우위를 점해야 하는 만큼 마지막 현지평가부터 발표평가까지 최선을 다해 좋은 성과를 이끌어내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종 문화특구 지자체 선정 결과는 연말에나 윤곽이 드러날 전망이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