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3 08:11 (목)
전북대 학생들, 1000원으로 아침 밥 먹는다
상태바
전북대 학생들, 1000원으로 아침 밥 먹는다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3.03.21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학생들이 1000원으로 아침밥을 먹을 수 있게 됐다. 21일 전북대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주관하는 ‘천원의 아침밥’ 사업에 선정됐다. ‘천원의 아침밥’은 아침식사 결식률이 높은 대학생에게 양질의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 아침식사 습관화와 쌀 소비문화 확산을 위해 농식품부와 대학이 함께 지원하는 사업이다.

학생 복지를 위한 양오봉 총장의 공약 사항이기도 한 이 사업 선정으로 전북대는 올 한해 1만2400명의 학생에게 1000원에 아침식사를 제공하는 사업을 펼친다. 이에 따라 전북대는 오는 4월 3일부터 11월 30일까지 주말을 제외한 124일 동안 매일 아침 1000원에 조식을 제공한다. 한 끼 당 4500원 기준으로 학생 1000원, 정부 1000원, 대학 2500원 등을 투입해 하루 100명의 학생에게 아침식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 사업을 위해 전북대는 학생과가 주관이 되어 총동창회와 발전지원재단, 생활협동조합 등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학생들이 건강한 아침식사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양오봉 총장은 “학생들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복지 실천을 위해 천원의 아침밥을 추진했는데, 이번 사업 선정으로 우리 학생들의 식비 부담을 덜어줄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더 많은 학생들이 부담 없이 아침식사를 해결할 수 있도록 대학 차원의 다양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