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8 17:18 (월)
정읍시, 저소득층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지급
상태바
정읍시, 저소득층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지급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2.06.20 0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생활수급자 등 최대 145만원 차등 지원…8200여 가구 혜택

정읍시가 최근 급격한 물가 상승으로 생계비 부담을 크게 느끼는 저소득층을 위해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한다.

저소득층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은 저소득층의 생계 부담을 완화하고 소비 여력을 높이기 위한 지원금이다. 정부의 2차 추가경정예산 편성에 따라 전액 국비로 지급된다.

지원 대상은 2022529일 이전에 자격을 취득한 기초생활수급자, 법정 차상위계층, 동 양육비 지원 대상 한부모가족 등이다. 정읍지역에서는 8200여 가구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급 금액은 가구원 수와 급여 자격별로 최소 30만원에서 최대 145만원까지 차등 지원된다.

지급 방식은 지원 취지를 고려해 현금 대신 사후관리가 용이하고 지역구분 없이 사용 가능한 선불카드 형태로 지급한다.

선불카드는 유흥업종과 사행업종, 레저업종 등을 제외하고 1231일까지 한시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대상자는 별도 신청 없이 신분증을 지참 후 주소지 소재 읍면동을 방문해 수령하면 된다.

시는 이번 지원금이 저소득층 가구의 생활 안정과 가계부담 완화는 물론 심각한 위기에 직면해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숨통을 틔우고 지역경제 회복에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주소지 읍면동 또는 시청 사회복지과 생활보장팀(539-5473)으로 문의하면 된다.

유진섭 시장은 길고 길었던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지원 대상자 중 누락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