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6 23:50 (월)
남원시, 농촌 및 도시 미관을 살리는 빈집정비사업 추진
상태바
남원시, 농촌 및 도시 미관을 살리는 빈집정비사업 추진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2.01.20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올해 농촌지역의 노후주택 중 1년 이상 활용하지 않고 방치된 주택 등을 대상으로 총 262백만원을 들여 ‘누구나 살고 싶은 농촌 및 도시미관’을 만들기 위해 빈집정비 사업을 추진한다.

빈집정비사업은 건축물의 철거비 지원으로 주거 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하며, 빈집 철거 계획 물량은 농촌빈집정비사업 80동, 도심 주민공간조성사업 4동, 비주거용 빈집정비사업 20동의 철거비를 지원한다. 또한, 슬레이트 지붕 건축물은 환경과 ‘슬레이트처리 지원사업’과 연계하여 사업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우리시는 해마다 빈집정비사업을 통하여 쾌적한 농촌환경을 조성해 왔으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할 것” 이라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송하진 전북지사 조직·지지자들 ‘김관영 전 의원’ 지지 공식화
  • 전주시 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시작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신천지 도마지파, 4개지역 헌혈 동참
  • 인천 미추홀구 집값 상승조짐… ‘주안 센트럴팰리스’ 주목
  • 송하진 전북지사 지지자들 "정계은퇴 한 분, 마지막까지 모독" 격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