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1 10:42 (월)
전북대, 스마트팩토리 분야 미래 엔지니어 양성 큰 호응
상태바
전북대, 스마트팩토리 분야 미래 엔지니어 양성 큰 호응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1.01.1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팩토리 시스템, 데이터 관리 양성과정 교육 진행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제조업 분야 혁신과 이 분야 미래 엔지니어 양성을 위해 ‘스마트팩토리 시스템 및 데이터 관리 과정 교육’을 진행해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19일 전북대에 따르면 ‘스마트팩토리’는 설계, 생산설비 제어기술, IOT 기술의 융합으로 제조업 혁신을 위한 지능형 생산공장을 의미한다.

지난해 신산업 분야 교육과정 개발을 통해  교육내용을 확정하고 올해 처음으로 48시간 과정의 교육이 진행됐다.

전북대 공학교육혁신거점센터와 공학교육혁신센터가 공동 주관한 이 과정은 다양한 전공 능력이 융합형 교육과정으로 지난 11일부터 16일까지 열렸다.

전북대와 공주대, 광운대 등 3개 대학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스마트팩토리 구축 전략과 기업 사례, MES4 프로그램을 사용한 가상 구축 실습, 스마트팩토리 도출 데이터 활용 실습까지 총 3개의 모듈로 교육이 진행됐다.

참여 학생들은 스마트팩토리 교육을 통한 미래 공학도로의 성장이 기대되며 난이도가 높은 교육임에도 불구하고 어느 교육과정보다 높은 집중률을 보였다.

참여 학생 및 강사진은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및 소독, 교육 일자별 자가검진표 제출과 온도·발열 체크 등 코로나19에 대비하여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교육을 진행했다.

이일재 공학교육혁신거점센터장은 “스마트팩토리 기술은 제조업 분야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로 국내외 많은 기업들이 도입하고 있으며 이를 위한 정부의 지원도 매년 확대되고 있는 상황” 이라고 설명하면서 “대학에서 이에 대응할 수 있는 선도적인 교육프로그램 개설이 필요하며 향후 교육과정을 더욱 세분화하고 다양한 실습 교육을 추가하여 준비된 엔지니어 양성을 위해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우암로 지중화사업 11억6000만원 투입
  • 전북도와 시군, 코로나 긴급재난지원금 2370억원 지급
  • ‘그린 새만금’개발 속도…“글로벌 신산업 중심지 도약”
  • 민주당 전북도당·전북도, 호남 초광역권 에너지경제공동체 참여
  • “전북을 K뉴딜 중심지로 만들겠다”
  • 2021년 인공지능시대의 개막, 인공지능이 바꾸는 미래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