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26 23:58 (목)
장수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목표 조기달성
상태바
장수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목표 조기달성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0.10.20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수율 89.5%로 목표 조기달성, 사업성과 판정기간 10개월 앞당겨 검증

장수군과 K-water 동화권지사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장수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이 성과판정을 시작한다. 이는 당초 계획인 2021년 8월보다 10개월이나 앞당긴 것이다.
20일 장수군에 따르면 성과판정은 환경부의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지침에 따라 한국상하수도협회에서 시행하는 것으로, 객관성 및 신뢰성을 확보하기 위해 학계·외부전문가 등으로 판정위원회를 설치해 유수율을 점검한다.
판정은 6개월 동안 목표 유수율 85% 이상을 잘 유지하는지 확인하게 된다. 장수군의 현재 유수율은 89.5%(7월 기준)로 목표를 훨씬 상회 중이다.
※ 성과판정기간은 동절기를 포함한 기감임.
장수군 상수도 현대화사업은 수도사업 경영개선 및 노후 상수관 등을 교체하여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2017년부터 2021년까지 약 250억원을 투입하여 진행하고 있다.
K-water는 사업시작 전 56.3%에 불과한 유수율을 최신 기술인 소규모 마을별 실시간 유량 감시시스템을 통해 누수 관리 및 복구를 신속히 수행하는 한편, 고저차가 심한 산악지역 특성을 고려한 구간별 수압 관리를 체계적으로 실시하여 목표 유수율 85%이상을 조기에 달성했다.
이 같은 결과는 수도관에서 새는 물 25만㎥을 약 1년 앞당겨 잡은 것이며, 현대화사업 시작 전보다는 매년 61만㎥의 누수를 잡은 것으로 장수군은 수돗물 구입비를, K-water는 수돗물 생산비를 줄여 용수를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을 구축한 것으로 평가된다.
김성현 소장은 “장수군과 K-water와의 현대화 사업을 통하여 장수군시설의 효율적인 관리와 시설개선으로 주민에게 공급되는 수돗물을 확보했다”며 “매년 반복되는 용수부족 사태를 해결하며 주민편익을 극대화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에 만족하지 않고 지방상수도운영 효율화사업을 통하여 주민에게 최상의 수돗물 공급을 위해 노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대 IT정보공학과 김용식학생 해킹경진대회 2위
  • 심덕섭, 고창군수 출마 결심 굳혔다
  • 미래에셋 Global X, 데이터센터 리츠 및 디지털 인프라 ETF 나스닥 상장
  • 프리스비, 아이폰12 (미니, 프로맥스) 사전예약 실시
  • 전주 “교통오지 없다”···마을버스 ‘바로온’ 14일 운영
  • 〔기고〕 정홍술 수필가, 미래의 인공지능시대를 즈음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