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5 01:19 (금)
21대 총선 전북지역 선거인 154만2149명
상태바
21대 총선 전북지역 선거인 154만2149명
  • 총선취재단
  • 승인 2020.04.05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표소 615곳도 확정... 거소투표신고자 5489명

전북지역 4.15총선 선거인 수와 투표소가 확정됐다.

5일 전북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도내 181만3724명 전체 인구 가운데 선거인은 85.0%인 154만2149명이다.

성별로는 여성 선거인이 78만1052명으로 남성 선거인 76만1094명보다 1만9958명이 많았다.

시군별로는 전주시가 도내 전체 유권자의 35.2%인 54만4012명으로 가장 많고 장수군은 1만9782명(1.2%)으로 가장 적었다.

전북선관위는 이와 함께 투표소 615곳도 확정하고 각 가정에 투표안내문과 정당·후보자의 선거공보를, 거소투표신고자 5489명에게는 거소투표용지를 함께 발송했다.

영내 또는 부대 등에 근무하는 이유로 가정에 보내주는 선거공보를 볼 수 없어 선관위에 발송을 신청한 군인과 경찰공무원 9472명에게도 선거공보를 발송했다.

전북선관위 관계자는 “선거공보를 꼼꼼히 살펴보고 투표안내문이나 인터넷을 통해 자신의 투표소 위치를 확인한 후 빠짐없이 투표에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총선취재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