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17:40 (목)
교회 첨탑 교체작업 중 작업자 2명 고압선에 감전
상태바
교회 첨탑 교체작업 중 작업자 2명 고압선에 감전
  • 장세진 기자
  • 승인 2020.03.1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 첨탑을 교체하던 도중 작업자 2명이 고압선에 감전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정읍소방서에 따르면 12일 오전 9시께 정읍의 한 교회에서 첨탑 교체작업을 하던 A(61)씨와 B(50)씨가 1만 3000볼트에 감전됐다.

A씨 등은 크레인에 매달린 첨탑을 아래에서 붙잡고 있다가 첨탑이 전신주에 걸리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은 “작업자 모두 의식이 있는 상태였지만 감전사고의 경우 추후 상태를 지켜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장세진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판 뉴딜' 속도전에…새만금 개발 탄력 기대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
  • 정읍시, 언론인 정례 브리핑 재개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전 시민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