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3-29 22:16 (일)
전북장애인복지관,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수행기관 선정
상태바
전북장애인복지관,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수행기관 선정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2.19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장애인복지관(정호영 관장)은 19일 고용노동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으로부터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복지관은 2020년 도내 사업장을 대상으로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강사를 파견, 장애인 강사지원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은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 개정에 따라 지난해 5월부터 연 1회 1시간 이상 반드시 시행해야 한다. 

복지관은 지난 10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전북지사와의 약정을 통해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의무교육 기관으로 선정, 총 20회 30개 사업장 1,304명에게 교육을 실시했다. 

정호영 관장은 “올해부터는 직장 내 장애인식개선 교육을 대폭 확대·추진하여 비장애인과 장애인 차별을 방지하고 장애 인식개선을 통해 장애인들의 고용 확대와 작업 환경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 내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을 희망하는 사업장은 전라북도장애인복지관 지역복지팀(063-901-5992)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속보]전주에서 코로나19 검사받은 대구 50대 '양성'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속보] 전북 첫 신천지 교인 확진자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