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8 17:36 (목)
김 교육감 전북 119체험 방문, 안전정책 구상
상태바
김 교육감 전북 119체험 방문, 안전정책 구상
  • 윤가빈 기자
  • 승인 2014.08.28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 위치한 전북119소방안전체험관 활용한 학생 안전교육정책 검토

김승환 전북도교육감이 119체험관을 방문, 안전교육에 대한 구상마련에 돌입했다.

28일 김 교육감은 임실에 위치한 전북119소방안전체험관을 찾아 재난종합체험동, 어린이 안전마을 등 각종 재난안전체험시설을 둘러보며 학생 안전교육에 대한 구상에 들어갔다.

또한 강봉화 전북119소방안전체험관으로부터 간단한 브리핑을 받은 후 학부모들과 1시간가량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김 교육감은 앞서 안전한 학교를 최우선 공약으로 제시했고, 이를 위해 소방방재청이 운영하는 전국 최대 규모의 전북119소방안전체험관을 활용한 학생 안전교육정책 검토에 착수한 것.

현재 도교육청은 정책공보담당관 내 장학사와 교육공무원으로 구성된 학생안전관리지원단을 구성해 활동에 돌입했다. 학생안전관리지원단은 △학생 건강, 복지, 이용시설 등의 안전 정책 총괄 △학생안전관리 통합체계 구축, 운영에 관한 사항 △학생 안전권 보장 특별위원회 운영에 관한 사항 △학교 안팎의 학생 안전 정책 △재난 및 학교시설 안전 관리 총괄 △안전관련 매뉴얼 관리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한편 전북119소방안전체험관은 지난해 3만평 규모로 임실군에 개관했으며 첫해 10만 명이 다녀가는 등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윤가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