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31 03:39 (금)
부안해경, 해상풍력단지서 유관 합동 대테러훈
상태바
부안해경, 해상풍력단지서 유관 합동 대테러훈
  • 한민호 기자
  • 승인 2024.04.18 0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해 중요시설 테러 대비 협업 강화

부안해양경찰서가 17일 고창군 서남해 해상풍력단지에서 민-관-군 합동 대테러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임해중요시설인 해상풍력단지에 대한 테러 대비 체계를 구축하고 유관기관 간 합동 훈련을 통해 유기적인 협업을 강화하기 위해 진행됐다.

훈련은 테러 첩보 입수에 따라 해양경계가 강화된 상황에서 미확인 선박이 해상풍력단지로 접근한다는 육군 레이다 기지의 연락을 받고 추적 중 용의자들이 폭발물을 풍력단지에 설치 후 도주하는 상황으로 전개됐다.

해상에는 해경 경비함정과 고창군 행정선이 테러 용의 선박을 추적 하는 동시에 해경 특공대가 폭발물을 처리하고 하늘과 육상에는 해양경찰 항공대 헬기와 육군 10해안감시대대가 비상 상황에 대비 투입됐다.

특히 미확인 선박 침투에 대비한 군-경 공조 체계와 침투 선박의 식별, 추적, 검문검색 능력을 향상 시키는 계기를 마련했다.
 
서영교 서장은 “최근 전쟁 등 불안정한 국제 정세로 어느 곳이든 테러로부터 안전한 곳이 없다”며 “앞으로 유관기관과 합동훈련을 통해 대테러 능력을 강화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민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서울공항 봉인 해제에 일대 부동산 들썩… 최대 수혜단지 ‘판교밸리 제일풍경채’ 눈길
  • 화려한 축제의 이면... 실종된 시민의식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