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0:06 (목)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 수용응답형 인문강좌 '소담소담' 운영
상태바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 수용응답형 인문강좌 '소담소담' 운영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7.0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학교 한국고전학연구소(소장 변주승) 인문한국플러스(HK+) 온다라 지역인문학센터(이하 ‘온다라 지역인문학센터’)는 찾아가는 ‘수요응답형’ 인문강좌인 '소담소담(小談笑談)'을 운영한다. 소담소담(小談笑談)은 원하는 강의 일자와 주제를 직접 선택하여 맞춤형 교육을 수강하는 ‘수요응답형 인문 강좌’로 도내 기관, 단체, 모임 등 10인 이상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방식은 대면(수강 인원 15명 이하)과 비대면(수강 인원 20명 이하) 중 선택할 수 있으며, 수강 인원은 협의할 수 있다. 단, 대면 신청 시 강의 장소는 신청기관에서 섭외해야 하며 주제와 맞는 체험행사도 진행할 수 있다. 전주대 한국고전학연구소장 변주승 교수는 “지역 인문학센터로서 전라북도 인문학 대중화 거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수요응답형 인문 강좌'를 운영하게 됐다”며 “우리 지역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통해 배우는 즐거움을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소담소담(小談笑談)은 올해 12월까지 상시 모집할 예정이며 신청 방법 및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전주대 HK+연구단 홈페이지(www.jj.ac.kr/hk), 센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온다라 지역인문학센터(063-220-3201~3203로 하면 된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광주 ‘선운 더브이 레브리티' 7월 29일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