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8 16:53 (화)
정읍시, 2022년도 예산안 1조 390억원 편성
상태바
정읍시, 2022년도 예산안 1조 390억원 편성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12.02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본예산 대비 14% 증가…일상회복 지원과 민생경제 안정 집중

정읍시가 시민 삶의 질 향상과 미래 성장 동력 기반 마련을 위한 2022년도 예산안을 정읍시의회에 제출했다.

정읍시의 2022년 본예산은 2021년 본예산 9116억원보다 14% 증가한 1390억원 규모로 편성됐다.

이는 올해보다 1274억원 늘어난 것으로, 일반회계는 전년 대비 1167억원(13.8%)이 증가한 9652억원, 특별회계는 107억원(17%)이 증가한 738억원이다.

세출예산은 코로나19로부터의 일상회복 지원과 민선7기의 성공적 마무리, 정읍의 새로운 도약과 번영을 위한 미래 투자 확대에 중점을 뒀다.

또한 취약계층 보호와 일자리 사업, 재난대응 체계 대비, 미래 성장동력을 견인할 수 있는 현안사업 예산을 집중 편성했다.

주요 세출예산 사업으로는 자주재원 확보를 위해 추진되고 있는 체류형 관광 1번지 조성사업인 내장산 자연휴양림 조성(77)과 정읍 문화유산 방문자센터 건립(94) 등 문화관광 분야에 730억원을 편성했다.

이와 함께 살맛나는 첨단경제도시 건설을 위해 노후 거점 산업단지 경쟁력 강화(16)와 제3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 건립(10), 투자진흥기금 조성(10) 등 산업중소기업 분야에 239억원을 편성했다.

또한 함께하는 복지·교육도시를 만들기 위해 기초연금(862)과 노인일자리(148) 등 복지·교육 분야에 2680억원, 실증시험포 스마트온실 구축(14)과 공익··밭 직불금(423) 등 스마트한 농생명 도시를 만들기 위한 농림수산 분야에 1990억원을 편성했다.

여기에 품격있는 안전행복도시 건설을 위한 도로교통 및 지역개발 분야에 1330억원, 전기자동차 보급지원 등 환경 분야에 11117억원을 편성했다.

세입예산안은 지방세 수입 등 자체재원 1182억원과 지방교부세 4748억원, ·도비 보조금 3783억원 등을 반영했다.

유진섭 시장은 연내 집행 가능사업 세출 구조조정과 현안사업 투자 등 선택과 집중을 통해 효율적으로 예산을 편성했다코로나19 이후 일상회복 전환을 지원하고 침체한 지역경제를 되살려 정읍 대도약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제출한 예산안은 정읍시의회 제2차 정례회의 심의를 거쳐 1214일 확정된다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