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18:22 (금)
훔친 차로 무면허 운전하다 신호표지판 ‘쾅’.. 7명 부상
상태바
훔친 차로 무면허 운전하다 신호표지판 ‘쾅’.. 7명 부상
  • 장세진 기자
  • 승인 2020.06.25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훔친 차량으로 무면허 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정읍경찰서는 차량절도 등 혐의로 A(2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2시 55분께 정읍시 연지동의 한 도로에서 무면허 상태로 차량을 몰다 신호표지판을 들이받은 혐의다.

당시 차량 안에는 A씨를 포함해 7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 사고로 2명이 중상, 4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조사결과 해당 차량은 A씨가 전날 오후 10시께 정읍역 인근에서 훔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장세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김제시의회, 불륜사태 처리과정 아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