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3 03:02 (수)
2019년 전북지역 중기제품 공공구매액 사상최대 기록
상태바
2019년 전북지역 중기제품 공공구매액 사상최대 기록
  • 왕영관 기자
  • 승인 2020.05.20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도내 공공기관 중소기업제품 구매액 3조9000억원 달성
-전북중기청, 전북도, 전북조달청, 중기중앙회 등 공공기관의 노력 결과

지난해 전북지역 중소기업제품 공공구매액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도내 공공기관의 적극적인 상생 노력이 괄목할만 한 성과로 이어진 것이다.

20일 전북중소벤처기업청(청장 안남우, 이하 전북중기청)에 따르면 2019년 전국의 공공조달시장에서 중소기업제품 구매액이 사상 최초 100조원대를 돌파한 가운데 전북지역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액도 3조9000억원을 기록하며 최근 5년간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중소기업제품 구매목표를 이행해야 하는 도내 32개 기관(국가기관·지자체·공공기관 등)의 지난해 전체 구매액은 4조4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중 중소기업제품 구매비율은 약 90%로 전국(77.8%) 대비 12.2% 높게 나타났다.

중소기업제품 구매증가율 또한 최근 4년간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는 가운데, 특히 2019년 증가율(17.5%)이 2018년(8.9%) 대비 약 2배 증가하는 등 전국(11.7%) 대비 5.8% 높은 수준을 보였다.

이 같은 성과는 교육 및 홍보를 통한 공공구매제도 관심도 제고와 더불어 수시 모니터링 및 점검으로 이행률 향상에 힘쓴 전북중기청과 공공구매비율을 늘리려는 전북도, 전북조달청, 중소기업중앙회 등의 노력이 더해진 결과로 풀이된다.

정부는 공공구매를 늘리고 중소기업제품의 구매를 촉진하기 위해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실적과 계획을 매년 심의·공고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중소기업 제품을 지속적으로 구매해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과 경영안정을 지원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전북중기청은 도내 공공기관 구매담당자를 대상으로 2020년 중소기업제품 공공구매제도 및 구매목표비율제도에 대한 설명회를 지난 1월 개최한바 있으며, 구매목표비율 달성 여부 등 제도 이행력 제고를 위한 실태조사를 매년 실시하고 있다.

안남우 전북중기청장은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에 빠진 내수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올해에도 도내 공공기관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왕영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