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1 00:37 (수)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에 손학규 전 대표
상태바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에 손학규 전 대표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0.03.25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대위 체제 공식 전환 선거업무 돌입

손학규 민생당 상임 선거대책위원장이 25일 선임되고, 선대위가 뒤늦게 출범했다. 하지만, 손 전 대표의 당 내 위상과 건재는 여전했다. 

민생당은 이날 손학규 전 바른미래당 대표 중심의 선대위 체제로 공식 전환해 업무에 돌입했다. 그러나 박주선 의원의 공천과정에서 파열음이 터져 나오기도 했다.

또한 3당 합당 한 달 만에 민주평화당계와 불협화음이 나타나 다시 분당·탈당 등이 언급되는 등 계파 갈등의 징후가 보였다.

이날 공동선대위원장에는 김정화 공동대표와 장정숙 원내대표, 김종배 광주시당 공동위원장 등 바른미래당·대안신당·민주평화당계 인사가 1명씩 맡기로 했다.

최고위는 광주 동구·남구을 지역구에 컷오프 된 박주선 의원을 공천하기 하는 공천관리위원회의 재심 결과를 추인해 후보를 확정했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정부, 요일별 마스크 구매 5부제 실시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