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09 22:53 (월)
내년 7개 유초중학교 개교...전북 교육여건 크게 개선
상태바
내년 7개 유초중학교 개교...전북 교육여건 크게 개선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08.13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7개 유.초.중학교가 한꺼번에 신설 또는 이전신설 개교를 앞드고 있어 교육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전북도교육청은 내년 3월 전주개발지구 내에 5개교가 신설, 완주지역 2개교가 이전신설 개교한다고 13일 밝혔다.

2020년 3월 개교학교는 단설유치원 1원, 초등학교 3교(병설유치원 포함), 중학교 3교다.

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에코시티’에 개교하는 학교는 전주새솔유치원, 전주자연초등학교, 전주화정중학교로 유?초?중학교가 동시 개교한다.

또한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 ‘효천지구’에는 효천초등학교, 덕진구 만성동 ‘만성개발지구’에는 전주양현중학교가 개교한다.

완주에서는 청완초등학교는 봉동읍 삼봉로에서 둔산리로 이전신설 개교(221억원 소요)함에 따라‘완주군 소재 전주과학산업연구단지’내 공동주택 개발로 이뤄졌던 봉서초등학교 과밀이 해소될 전망이다.

아울러 학생.학부모와 지역주민 등의 자발적 참여로 삼례중학교(남중)는 삼례여자중학교와 통합하여 남녀공학으로 전환, 이전신설 개교(209억원 소요)하면서 삼례지역 교육여건 개선효과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익산시 부송동 이리부송초병설유치원이 9학급 규모의 단설유치원(익산부송유치원)으로 전환돼 유아교육 전문성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전주개발지구들이 학교 부족과 과밀학급 등으로 어려움을 겪었으나 내년에 전주 5교 개교로 교육여건과 정주여건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정읍시, 쉼과 활력이 넘치는 도심 만들기 ‘박차’
  • 2019년 나눔봉사.사회공헌 시상식 성료
  • 2019 인성 클린콘텐츠 스마트쉼 UCC 공모전 시상, 전국 최대 규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