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21 19:42 (일)
농촌진흥청, 가루쌀·들깨 재배, 가공 영농현장 방문
상태바
농촌진흥청, 가루쌀·들깨 재배, 가공 영농현장 방문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4.02.25 0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곽도연 국립식량과학원장, 23일 전북 남원 식량작물 영농현장 방문
- 가루쌀 시제품 개발 격려, 들깨 가공품 판로개척 등 논의 
- 현장 문제 해결에 적극적인 기술 지원 펼칠 계획
농촌진흥청, 가루쌀·들깨 재배, 가공 영농현장 방문
농촌진흥청, 가루쌀·들깨 재배, 가공 영농현장 방문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곽도연 국립식량과학원장은 23일 전북특별자치도 남원시에 있는 가루쌀·들깨 재배, 가공 현장을 차례로 찾아 제품개발 및 가공 상황을 살피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곽 원장이 방문한 농업회사법인 ‘새싹’은 지난해 가루쌀 생산단지 130헥타르(ha)를 조성해 가루쌀 분야 전국 최초로 저탄소 인증을 받았다. 현재 제과협회와 공동으로 가루쌀 가공 시제품을 개발 중이다. 곽 원장은 지난해 가루쌀 재배와 올해 시제품 진행 상황을 듣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어 곽 원장은 우리 들깨로 기름, 화장품, 바로 요리 세트(밀키트) 등을 가공해 판매하는 영농조합법인 ‘지리산처럼’을 찾았다. 

이 자리에서 지난해 들깨 작황을 파악하고, 업체 관계자로부터 재배 및 판로개척 과정에서 겪은 어려움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또한, 고품질 다수확 품종을 추천하고 재배 기술, 병해충 관리, 판로확보 방안 등을 논의했다. 

곽도연 원장은 “앞으로도 농업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어려움을 함께 해결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기술 지원을 추진하겠다”며 생산·가공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에도 특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국립식량과학원은 우수한 품질의 원료곡 생산을 위해 현장 교육과 기술 지원을 연중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희망하는 농업인에게는 전문가 상담(컨설팅)을 통해 판로개척도 지원하고 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이수민,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 여자부 풀코스 3연패 도전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
  • 맥주집창업 프랜차이즈 '치마이생', 체인점 창업비용 지원 프로모션 진행
  • 스마트365잎새삼, 스마트팜을 통해 3년간 확정 임대료 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