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22:34 (월)
그라시아스합창단 ‘평화콘서트’, 예루살렘에서 열려
상태바
그라시아스합창단 ‘평화콘서트’, 예루살렘에서 열려
  • 길문정 기자
  • 승인 2022.10.2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이스라엘 수교 60주년 기념 클래식 공연
지난 19일 예루살렘 ICC서… 3천여 명 관람
그라시아스합창단이 피스콘서트에서 공연을 하고 있는 모습.
그라시아스합창단이 피스콘서트에서 공연을 하고 있는 모습.

코로나 팬데믹,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각국에서 진행되고 있는 내전 등 고통과 갈등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전 세계의 평화를 기원하는 콘서트가 예루살렘에서 열렸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은 한-이스라엘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지난 19일 예루살렘 ICC 오디토리움에서 ‘PEACE CONCERT’를 개최했다.

이날 세계 최정상의 그라시아스합창단과 지휘자 보리스 아발랸, 바이올리니트스 칭기즈 오스마노프, 첼리스트 이반 센데스키 등 최정상의 음악가들이 클래식 명곡들과 함께 이스라엘 음악을 선사했다.

특히 그라시아스합창단은 홀로코스트에서 1,200명의 유대인을 살린 오스카 쉰들러의 마음을 표현한 ‘쉰들러 리스트’와 최초의 현대 유대인 민요로 ‘모두 함께 기뻐하자’는 뜻의 ‘하바 나길라(Hava Nagila)’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국가와 같이 사랑받는 노래 ‘황금의 예루살렘(Jerudalem of Gold)’ 등 이스라엘 국민들의 애창곡을 불러 공연장을 가득 매운 3천여 관객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공연에 앞서 이스라엘 수석 랍비(Chief Rabbi of Israel) 요나 메츠거(Jona Metzger)는 축사에서 “한국과 이스라엘이 수교 60주년을 맞았다. 두 나라는 깊은 사고를 하는 민족이며, 갈등을 가지고 있다는 점에서 비슷하다”며 “두 나라가 연결되어 함께 하나님 앞에 기도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그라시아스합창단 설립자 박옥수 목사는 “평화를 위한 콘서트를 예루살렘에서 개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전쟁과 테러의 위험 속에 있는 두 나라가 평화를 위해 마음을 합할 때, 모두가 큰 복을 얻게 될 것이다”고 메시지를 전했다.

이번 콘서트를 개최한 그라시아스합창단은 음악의 전문성과 예술성을 추구하고 클래식 음악을 통한 정서순화, 교육사업, 해외교류를 통한 클래식의 발전을 위해 2000년, 한국에서 창단했다.

뉴욕 메디슨 스퀘어가든, 시드니 오페라하우스, 오스트리아 아이젠슈타트 하이든홀, 뉴욕 카네기홀 등 유명 공연장에서의 클래식 공연뿐만 아니라 동남아, 중남미, 아프리카의 빈민촌 등에서 매년 청소년을 위한 자선공연 및 민간 문화 교류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으며, 지난 9월 16일부터 10월 14일까지 뉴욕, LA 등 미국 25개 도시에서 순회공연을 하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2014 이탈리아 리바델가르다 국제 합창제 그랑프리, 2014 스위스 몽트뢰 국제 합창제 혼성부문 1등상, 2015 독일 마르크트오버도르프국제 합창대회 최고상 및 특별상을 수상하며 명실공히 세계 최정상의 합창단으로 인정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