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8:10 (금)
무주군, 장마철 이후 이삭도열병 예방 철저
상태바
무주군, 장마철 이후 이삭도열병 예방 철저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2.08.08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삭도열병 사전 방제 위한 적극 홍보 나서

 

무주군농업기술센터는 장마철 이후 수확량 감소로 이어질 이삭도열병 예방에 역점을 두고 있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이삭도열병 사전방제를 위해 일제출장 진행 및 리플릿 배부와 엠프방송 등 활발한 홍보 및 교육활동을 통해 예방관리에 나섰다.

이삭도열병은 이삭이 나오기 전에 방제하면 높은 방제효과를 보인 반면 이삭이 나온 후 방제하면 효과가 낮기 때문에 이삭 나오기 전 방제가 매우 중요하다는 것. 

비가 자주 오고 낮은 기온이 오랫동안 계속되거나 거름기가 많은 논에서 쉽게 발생한다. 도열병에 약한 품종들은 기온이 높아도 국지성 강우로 인한 다습한 환경, 일조량 부족 등의 영향으로 도열병이 발생할 수 있다.

병이 심해지면 잎이 잿빛으로 변하면서 말라 죽는다. 또한, 마디도열병, 목도열병 및 이삭도열병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환경적 요인뿐 아니라 지나치게 많은 질소비료를 사용하거나 논두렁의 바랭이와 강아지풀에서 발생한 잡초 도열병이 벼로 전염될 수 있어 논 주변 잡초 방제도 철저하게 요구된다.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벼 잎에 회색 방추형의 반점이 보이는 도열병 발생 초기에 방제하는 것이 중요하며 반드시 등록된 약제를 안전사용기준에 따라 살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친환경기술팀 이용기 팀장은 "적기방제를 놓치게 되면 이삭목, 이삭으로 도열병이 확산되어 수확량이 감소 된다"라며, “정밀한 병해충예찰로 정확한 방제정보를 제공해 이삭도열병으로 인한 농가피해를 최소화 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포항융합산업기술지구 입주예정 주민들, 초등학교 조기 개교 민원 제기
  • 추석 연휴 가볼만한곳 청정 가을 동물나라 ‘알파카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