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9 03:31 (화)
정읍시, 시민 1인당 20만원 ‘일상회복지원금’ 추석 전 지급
상태바
정읍시, 시민 1인당 20만원 ‘일상회복지원금’ 추석 전 지급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2.08.04 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부터 9월 2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방문 신청…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정읍시가 모든 시민에게 1인당 20만원의 일상회복지원금을 추석 연휴 이전에 지급한다.

이학수 시장과 고경윤 시의회 의장은 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읍시 일상회복지원금 지원계획을 발표했다.

정읍시와 정읍시의회는 코로나19 상황이 2년 넘게 지속되면서 소상공인이나 자영업자를 비롯한 시민이 한계상황에 처해 있는 만큼 전 시민에게 일상회복지원금을 지원해 생활안정과 위축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전 시민 대상 일상회복지원금은 새롭게 출범한 민선8기 정읍시가 민생안정과 코로나19 사태 조기극복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정읍시의회와 협의해 발 빠르게 추진한 대책이다.

관련해 이 시장은 취임 첫날인 지난달 1일 일상회복지원금 지급과 지역사랑상품권 400억 확대 발행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경기부양책 검토를 민선8기 제1호로 결재한 바 있다.

일상회복지원금 지급 대상은 2022630일 기준으로 신청일까지 계속해서 정읍시에 주소를 둔 106400여명이다. 사회보장적 수혜금 약 214억원(인건비 등 포함)의 예산이 소요된다.

지원금은 실질적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무기명 선불카드 형식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선불카드는 대형마트와 유흥업종, 사행업종 등을 제외한 지역 내 4600여 개소의 정읍사랑상품권 가맹점에서 1130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기한 내 사용하지 않으면 금액은 자동 소멸된다.

신청 방법은 88일부터 92일까지 4주간 주소지 읍면동을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신청 기간 많은 시민이 몰릴 것에 대비해 생년월일 끝자리 5부제를 적용해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방문 신청이 어려운 거동불편 시민과 중증장애인 등을 위해 찾아가는 지급 서비스도 추진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지원금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가계부담 완화는 물론 심각한 위기에 직면해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숨통을 틔우고 지역경제 회복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학수 시장은 일상회복지원금이 단숨에 민생경제를 풍요롭게 만들진 못하겠지만 시민 중심 으뜸 정읍을 만드는데 밀알이 되기를 소망한다소상공인을 비롯한 경제주체의 경영부담 완화와 시민들의 건강한 일상생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경윤 의장은 성숙한 시민의식과 공동체 정신으로 코로나19 위기극복에 힘을 모아주고 계신 시민들께 감사드린다이번 지원이 지역상권의 소비를 촉진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