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4 10:07 (월)
원광대 한약학과 이영미 교수팀, 의료용 대마 연구개발 과제 38억원 수주
상태바
원광대 한약학과 이영미 교수팀, 의료용 대마 연구개발 과제 38억원 수주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2.05.27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약학대학 한약학과 이영미 교수 연구팀이 2022년 농촌진흥청 원예특용자원 생산 및 품질 표준화 연구의 일환인 대마(cannabis) 유래 성분을 활용한 의약품 원료 개발과제에 선정돼 최근 협약을 마무리했다.

이에 따라 원광대 원예산업학과 김철민 교수, 한약학과 정현주 교수, 한의학전문대학원 김성철 교수, 경희대 약학과 홍종기 교수,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김장훈 박사가 공동연구자로 참여하고, 2026년까지 5년간 총 연구비 38억 원을 지원받아 관련 연구를 수행한다.

한국바이오협회 보고서에 따르면 대마는 세계 시장의 성장세가 뚜렷해 2025년에는 규모가 200조 원으로 추산되고 있다.

의료용 대마 시장은 202451조 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대마가 뇌전증, 치매, , 파킨슨병, 우울증과 같은 희귀난치성질환 치료에 도움을 주고, 특히 대마의 cannabidiol(CBD) 성분은 남용과 의존성이 낮아 사용에 안전한 것으로 규명되기도 했다.

이영미 교수는 매년 증가하는 희귀질환자와 가족들의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현실에서 희귀질환자의 치료를 위한 농진청 계통 대마 유래 의약품 원료 개발 연구과제 수주는 매우 의미가 크다향후 익산 국립희귀질환센터 유치 및 국내 대규모 시설재배단지 조성과도 연계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상복합 아파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6월 오픈
  • 신천지예수교, 중등 24과 ‘하나님의 목적 천지 재창조’ 공개
  • 7월 12일 시행되는 개정 도로교통법 ‘사람이 먼저’
  •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1순위 기타지역 청약 22일 진행
  • 중도금 무이자 혜택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눈길
  • 여수 해양공원 품은 ‘더 로제 아델리움 해양공원’ 주상복합아파트 7월 분양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