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5 15:23 (월)
전라북도 자원봉사자대회 개최
상태바
전라북도 자원봉사자대회 개최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11.30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가 올 한해 도내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는 ‘2021 전라북도 자원봉사자대회’를 개최했다.

제16회 자원봉사자의 날(12. 5)을 기념해 30일 도청 공연장에서 열린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활동과 수해복구 등 한 해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를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맞춰 송하진 지사, 김승환 도교육감, 문승우 도의회 행정자치위원장과 시군 자원봉사자 50여 명이 참석했으며, 유튜브 생중계 시청으로 참여한 도내 500여 명의 자원봉사자와도 소통하며 올 한 해 자원봉사를 돌아보는 자리를 가졌다.

올 한 해 가장 봉사활동 시간이 많은 개인과 단체, 가족을 선발해 표창하는 ‘자원봉사 왕’은 개인 부문에 총 1,838시간을 활동한 전주시 MORELES KAREN 씨가 선정됐으며, 단체부문과 가족봉사단 부문에 도우리봉사단과 장수군의용소방대여성연합회, 남원시 박예닮 씨 가족이 각각 선정됐다. 

또한 기부왕에는 대한건설협회전북도회가 선정됐다.

송하진 지사는 이 자리에서 “올 한 해에도 전라북도 자원봉사자들이 보여준 숭고한 활동은 길고 긴 터널에서 벗어나 일상회복의 첫걸음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도민의 안녕을 지켜주는 큰 울타리가 됐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사)전라북도자원봉사센터 김광호 이사장은 “올해는 코로나19와 수해로 도민들이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봉사자들이 흘린 땀과 헌신은 많은 사람에게 큰 위로와 힘이 됐다”며 “앞으로 일상회복을 위한 활동에서도 모범적인 참여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전광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자궁에 물혹이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