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0 00:42 (화)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코로나 위기 타개 위해 온라인 시장 판로개척 나서
상태바
도내 사회적경제기업, 코로나 위기 타개 위해 온라인 시장 판로개척 나서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0.09.2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와 전북경제통상진흥원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지원사업 추진에 나서기로 했다.

28일 도에 따르면 온라인 판매가 익숙하지 않은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글로벌 오픈마켓 입점지원 교육과 해외 시장조사를 지원하게 된다.

온라인 지원사업의 경우 경진원의 해외파트너사와 협력해 제품 시장 가치, 제품 분석을 위한 시장조사를 진행하며, 해외 온라인 입점을 위한 교육을 통해 기업 실무자들의 능력 향상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나석훈 도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이번 지원사업으로 도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주 의원, 교통약자 위해 배려의식 실천 당부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정읍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