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1 18:10 (수)
남원시, 제2회 추경예산 9,120억원 확정
상태바
남원시, 제2회 추경예산 9,120억원 확정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0.09.2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대응과 수해복구, 지역경제 살리기 집중

남원시(시장 이환주) 코로나19 대응 및 수해복구를 위해 총 9,120억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확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제1회 추경예산 8,785억원보다 335억원(3.82%)이 늘어난 규모로, 일반회계는 302억원(3.69%)이 증가한 8,510억원, 특별회계는 33억원(5.78%)이 증가한 610억원이다.

이번 제2회 추경예산은 정부의 보통교부세 감액이라는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 전체 세출 예산을 검토해 경상경비 삭감 및 과감한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확보한 예산을 코로나19 대응 및 수해복구 사업에 우선 반영하고, 침제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사업에 초점을 맞춰 편성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코로나19 피해 지원 및 극복을 위해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공공요금 지원사업, 학교급식용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 지원사업, 운수종사자 지원사업, 공공미술 프로젝트 사업, 코로나19극복 희망일자리 사업, 비대면 영농지원체계 구축 사업 등 총26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또 집중호우로 인한 이재민 구호 및 수해복구를 위한 예산으로 호우피해 재난지원금 110억원, 응급복구비 37억원, 침수피해 소상공인 지원사업 2.5억원, 침수피해 축산 농가 지원 2.6억원을 증액 편성했다.

영세소상공인 카드결제 수수료 지원사업 1.2억원, 남원사랑상품권 발행 및 할인지원사업에 65억원을 증액 편성해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노력했다.

남원시는 이번 추경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와 수해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가 빠른 시일 내 복구될 수 있도록,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예산은 추석 전에 신속히 집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성주 의원, 교통약자 위해 배려의식 실천 당부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확산방지 만전
  • [종합] 정읍 8명 집단감염....지역사회 확산 뇌관 터지나
  • 정읍시 70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완주군마저...전주·군산·익산 빼고 전북 ‘인구소멸위험’
  • 정읍시 ‘코로나19 확진자’ 연이어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