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4 15:52 (화)
전주대, 비대면수업 질 높이고 학생 만족도 향상시킨다
상태바
전주대, 비대면수업 질 높이고 학생 만족도 향상시킨다
  • 이재봉 기자
  • 승인 2020.04.20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수업 학사모니터링위원회 제도 운영

전주대가 비대면 수업 기간이 연장됨에 따라 비대면 수업의 질과 학생들의 수업 만족도 향상을 위해 ‘비대면수업 학사모니터링위원회’ 제도를 운영한다.

이는 비대면 수업의 장기화로 인해 자칫 떨어질 수 있는 수업의 질을 개선시키고 학생 수요 중심의 교육과정을 운영하기 위해서다. 

비대면수업 학사모니터링위원회는 학생 대표 10명과 교수와 직원 9명으로 구성된 협의체이며, 지난 13일에 위촉되어 16일 첫 회의를 진행했다.

1차로 진행된 회의에서는 총학생회가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접수한 학생들의 크고 작은 불편사항 전반이 논의되었다. 온라인 강의 음질 개선, 학생-교수 간 메시지, 메일, 카카오톡 등을 통한 소통 체계 확립, 신속한 출결 반영, 특별장학금 도입 등이다. 

하루빨리 학생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서 총학생회에서 요청한 학생성적 평가의 절대평가 반영, 일부 강의 시스템 개선 등에 대한 사항은 당일 검토되어 즉시 개선되기도 했다. 나머지 제시된 의견에 대해서는 다음 회의까지 검토된 후 학생들에게 설명될 예정이다. 

학생들의 의견을 통해 선정된 온라인 강의 모범 사례도 공유된다. 실시간 강의, 실험/실습, 채플 등의 다양한 강의 형식과 학생들과의 소통 노하우 등이  공유될 예정이며, 이는 비대면 수업 가이드라인 등에도 반영되어 강의의 질 개선을 위해 체계적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전주대 관계자는 “학생들의 수업권 보장이 우리 대학의 최우선 가치다.”라며, “학생들의 교육 만족도를 제고하기 위해 학생회의 의견을 수렴·반영해 나가고, 회의 내용을 담당 교수들에게 전달하는 등 강의 개선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비대면수업 학사모니터링위원회 회의는 등교 시까지 주 1회 이상 진행될 예정이며, 전 회의 안건에 대한 피드백, 총학생회의 의견 제시, 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여고 3학년 코로나19 양성
  • [종합]전주여고 학생 가족 모두 음성…학교와 학원 등 960명 전수조사
  • [2보] 전주 여고생, 2차 검사서도 ‘양성’
  • 한전, 2020년 전력설비 국가안전대진단 시행
  • 전주 여고생 확진자 미술학원 건물 폐쇄될까
  • 코로나19 이후 군산 가볼만한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