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7 14:45 (화)
정읍시, 학교급식 지역생산 가공식품 공급업체 선정
상태바
정읍시, 학교급식 지역생산 가공식품 공급업체 선정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2.24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지난 20일 제2청사에서 학교급식 지역생산 가공식품 공급업체 선정을 위한 심의회를 가졌다.

이번 심의회는 우수한 지역생산 가공식품 공급업체를 선정해 원활한 학교급식 업무추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급업체 신청 대상은 공고일 현재 정읍시에 사업장을 두고 직접 식품을 제조·가공하는 업체다.

또한 원재료의 60% 이상을 정읍시 농산물을 사용하고, 국가 등 공인품질 인증을 1개 이상 받은 업체이다.

심의회에서는 신청업체에 대한 서류검토와 현장실사를 진행해 유기농비건()의 조청, 두손푸드의 아로니아 죽 등 4개 품목, 한국식품의 단무지와 오복채 등 3개 업체가 최종 선정됐다.

이들 공급업체는 3월부터 지역 내 초··고교 학교급식에 가공품을 납품하게 된다.

2020년 학교 무상급식 지원사업은 학교 급식비 중 보호자가 부담할 경비 전액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총 60억원(도비 14, 시비 16, 교특 30)이 편성됐다.

사업비 중 약 37000만원은 지역생산 가공식품을 구매해 학교급식에 의무 사용토록 권고하고 있다.

시는 학교급식에 친환경 농산물 등 우수한 지역생산 농산물을 공급해 소비자인 학생과 생산자인 농업인, 지역 소상공인이 상생하는 길라잡이가 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할 방침이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1보]전주서 도내 10번째 확진자 발생
  • 벚꽃축제 '줄취소'에 상춘객은 울상
  • 정읍시 ‘논 재배 옥수수 장기저장 기술보급’ 추진
  • 익산 첫 확진자 발생…미국 다녀 온 대학생
  • “전북 도약기업 넘어 세계 선도하는 기업으로 도약”
  • [2보]도내 10번 확진자 전주서 음식점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