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7 22:43 (일)
정읍시, 설 명절 전통시장 장보기 ‘앞장’
상태바
정읍시, 설 명절 전통시장 장보기 ‘앞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0.01.22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섭 시장과 간부공무원 등 물품 구입 사회복지시설 전달

정읍시가 설 명절을 맞아 서민경제 안정을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에 앞장서고 있다.

시는 17일부터 23일까지 설맞이 전통시장 활성화 주간으로 정하고, 전통시장 장 보는 날 운영과 정읍사랑상품권 유통 활성화 운동 등 행사를 추진한다.

이와 관련 유진섭 시장과 공무원들은 22일 샘고을시장, 연지시장, 신태인시장을 찾아 장보기 행사를 통해 구입한 성수품을 사회복지시설 5개소에 전달했다.

시는 전통시장 장보기 주간 동안 정읍시청 내 각 부서와 읍면동별로 전통시장 장 보는 날을 지정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방문객들은 혼잡 없이 시장을 이용하고 상인들에게는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장보기 운동을 집중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유관기관과 사회단체 등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하고 정읍사랑상품권 유통 활성화를 통한 전통시장 이용 촉진을 위해 적극 노력할 방침이다.

유진섭 시장은 전통시장은 지역 골목상권의 뿌리요 우리 고유의 전통과 정서가 깃든 지역경제의 기반이다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정읍지역 3개 전통시장 상인회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 강화와 화재예방 등 자체 점검을 실시한다.

또한 설맞이 대청소의 날 운영과 상인교육을 통한 고객서비스 마인드 함양, 물가안정 자체관리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코로나 위기 속 전국기능경기대회 딜레마 ‘취소냐, 강행이냐’
  • 전북 군산형 일자리, 이달 중 공모사업 계획서 제출
  • 스쿨존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교통안전의식 고취 나선다
  • 전북, 방문판매발 'n차 감염' 공포 재현되나
  • 한병도 의원, 아들 병역면제 관련 입장 밝혀
  •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2주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