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4 17:41 (목)
우석대, 산.학.관 공동현장 세미나 개최
상태바
우석대, 산.학.관 공동현장 세미나 개최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11.08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석대학교 i-CAD 교육사업단은 지난 8일 제2공학관 세미나실에서 ‘2019 산·학·관 공동현장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임광희 i-CAD 교육사업단장과 기계자동차공학과 교수진 및 재학생, 참여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사업 경과보고 △교육성과 및 작품 전시 △프로젝트 결과 시상 등으로 진행됐다.

총 9개 팀이 출품한 프로젝트 시상에서는 D.S. 팀의 ‘타이어펑크 복원 자동화 시스템’이 대상을 차지했으며, 서스펜션 팀의 ‘오프로드 전문화 서스펜션 시스템’이 최우수상을, 노터치 팀과 토레타 팀의 ‘자기유도 제어식 브레이크 시스템’과 ‘타이어 마모 비접촉 레이저 시스템 개발’이 각각 우수상을 받았다.

임광희 i-CAD 교육사업단장은 “전라북도의 전략산업인 자동차 및 기계 부품산업에 특성화된 CAD/CAM/3D 프린팅 설계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앞으로 교육 인프라 구축과 대학의 우수한 연구 기술력을 산업체에 전수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전북도가 주관하는 산·학·관 커플링사업 기계·자동차 부품 설계(CAD/CAE/3D프린팅) 분야에 선정된 우석대학교 i-CAD교육사업단은 연간 1억 6천만 원을 지원받아 기계자동차공학과 및 전기전자공학과 3·4학년을 대상으로 △특화전략 취업캠프 △하계 현장 실습 △캡스톤디자인 프로젝트 △CAD/CAE 교육 △CAD/3D프린팅 경진대회 등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군산 중고차 수출단지 조성 급물살
  • 기획) 김제시, 재난·재해 등 위기관리 현장을 가다
  •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군산 기업 2곳 포함
  • 새만금신공항 건설 추진 가시화
  • 전북대, 국토부 한옥전문인력양성기관 선정
  • 정읍시, 첨단과학산업 분야 국비 확보 ‘박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