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17:46 (화)
전북대박물관 1일 지역민과 함께하는 베리어프리 영화 상영회
상태바
전북대박물관 1일 지역민과 함께하는 베리어프리 영화 상영회
  • 이재봉 기자
  • 승인 2019.10.31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박물관(관장 조대연)이 지역민과 함께하는 배리어프리 영화 상영회를 연다.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으로 1일 오후 1시부터 ‘거울 버튼 만들기’ 체험을 시작으로 전북대 박물관 2층 강당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육상효 감독, 신하균.이광수 주연의 '나의 특별한 형제'가 상영된다.

배리어프리 영화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관람 가능하다.

배리어프리 영화는 들리지 않아도, 보이지 않아도 즐길 수 있는 자막화면 해설 영화다. 기존의 영화에 화면을 음성으로 설명해주는 화면해설과 화자 및 대사, 음악, 소리정보를 알려주는 한글자막을 넣어 시청각 장애인들도 함께 즐길 수 있다. 

조대연 전북대 박물관장은 “안대와 귀마개로 눈을 가리거나 귀를 막아 오로지 소리에만 집중하거나 자막에만 의지해 영화를 보는 경험을 통해 시청각 장애인들을 이해하고 소통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이 폭넓은 문화체험의 기회를 향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 소통의 장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최명희문학관, 혼불문학상 수상작 감상문 공모전'혼불의 메아리'
  • 2019년 나눔봉사.사회공헌 시상식 성료
  • 2019 인성 클린콘텐츠 스마트쉼 UCC 공모전 시상, 전국 최대 규모
  • 정읍시, 쉼과 활력이 넘치는 도심 만들기 ‘박차’
  • ‘새만금개발 2단계’ 20년內 매듭짓는다
  • 동국대, G미래 & 힐링 융복합 CEO과정 입학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