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2-17 15:52 (월)
정읍시, 태풍피해 과수농가 일손돕기 ‘한마음’
상태바
정읍시, 태풍피해 과수농가 일손돕기 ‘한마음’
  • 김진엽 기자
  • 승인 2019.09.11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10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농작물 피해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수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

시는 공무원과 육군 제8098부대 장병 등 45명을 투입, 태풍에 의해 낙과 피해를 입은 정우면 사과 농장과 옹동면 배 농장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태풍 ‘링링’은 강한 바람을 동반해 수확기 과수농가에 큰 피해를 입히고 지나갔다. 특히, 나무에 매달려 있는 사과와 배가 비바람에 흔들려 추가 낙과가 염려돼 수확을 서둘러야 하는 실정이다.

봉사활동 참가자들은 농가에서 낙과를 치우고 농작물을 정리하는 등 피해농가의 조기 일상생활 복귀를 도왔다.

또한 태풍으로 떨어진 사과와 배가 썩게 되는 2차 피해를 막기 위한 사과와 배 모으기 작업에 힘을 쏟았다.

정읍지역은 이번 태풍으로 인해 시설하우스 비닐이 손상되고 과수농가 낙과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유진섭 시장은 “태풍 피해농가의 조기복구를 위해 지속적인 일손돕기와 신속한 농작물 피해조사로 농업인의 아픔에 위로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읍시, 겨울철 축사시설 점검·관리 철저 당부
  • 현대중공업·한국지엠 이어...'OCI 군산공장' 멈춘다
  • 〔인터뷰〕 윤의권 회장 (동국대 G미래&힐링 최고위 원우회)을 만나
  • 익산시 “친환경 명품도시 만들겠다”
  • 민주평화당 김광수 국회의원, 재선 성공해 전주 현안 해결 밝혀
  • 입춘대길(立春大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