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4 09:42 (화)
정읍시, 태풍피해 과수농가 일손돕기 ‘한마음’
상태바
정읍시, 태풍피해 과수농가 일손돕기 ‘한마음’
  • 김진엽 기자
  • 승인 2019.09.11 0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10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농작물 피해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수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

시는 공무원과 육군 제8098부대 장병 등 45명을 투입, 태풍에 의해 낙과 피해를 입은 정우면 사과 농장과 옹동면 배 농장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태풍 ‘링링’은 강한 바람을 동반해 수확기 과수농가에 큰 피해를 입히고 지나갔다. 특히, 나무에 매달려 있는 사과와 배가 비바람에 흔들려 추가 낙과가 염려돼 수확을 서둘러야 하는 실정이다.

봉사활동 참가자들은 농가에서 낙과를 치우고 농작물을 정리하는 등 피해농가의 조기 일상생활 복귀를 도왔다.

또한 태풍으로 떨어진 사과와 배가 썩게 되는 2차 피해를 막기 위한 사과와 배 모으기 작업에 힘을 쏟았다.

정읍지역은 이번 태풍으로 인해 시설하우스 비닐이 손상되고 과수농가 낙과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유진섭 시장은 “태풍 피해농가의 조기복구를 위해 지속적인 일손돕기와 신속한 농작물 피해조사로 농업인의 아픔에 위로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결집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 자동차 '품질인증부품생산' 메카로 급부상
  • 배수관 터지며 발생한 싱크홀
  • 소재학 교수 아이돌 방탄소년단, 아이유, 수지, 이효리 태몽 해설
  • 기획) 민선 7기 김제시, 살기 좋은 행복한 김제와 시민들이 신뢰하는 수돗물 공급 만전 기해
  • [속보]헌재, '신생 매립지, 종전 관할구역과 연관성 없다'
  • 차규근 본부장, 외국인 정책현황과 미래 특강